호주에 도착해서 처음 먹은 저녁이 삼겹살이었는데요

이때 삼겹살이 얼마나 맛있는 음식인줄 알았습니다.

한국에서도 소주 안주로 자주 즐겨 먹었었는데, 호주에서 삼겹살 먹은 이후로는

한국에서 삼겹살은 더이상 먹지 않게 되더군요...ㄷㄷㄷㄷ

 

호주에서는 후라이펜에 해서 먹는 경우도 많지만,

조금 기분을 내고 싶다면 아래와 같이 BBQ 불판에 해서 먹는 경우도 많습니다.

이게 훨 더 맛있고 기분도 나죠~

 

 

이렇게 양파랑 소시지랑 빵을 준비해서 먹으면 아주 기가 막힙니다.


 

 

아래 사진들은 BBQ가 아닌 일반 불판에 해 먹은 사진이예요

호주에는 우릭 흔히 알고 있는 모양의 삼겹살이 없어서 아래와 같이 잘라서 먹는데

전 이게 더 맘에 들더라고요 ^^

 


 

 

역시 소주가 빠질 수 없죠 ㅎㅎ



아 배고파지네요 ㅎㅎ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