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가 수육을 해 먹고 싶다고 초대를 했는데

맛이 엄청 좋네요

쟁반국수도 만들어서 꽤 그럴싸한 한 끼가 되었습니다 ㅋ


요거 먹고 대신 제가 갈비찜 해 주기로 했는데,

이러다가 돼지될까 엄청 두렵네요 ㅠㅠ



애들레이드 마지막 만찬이었어요 ㅋ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